UnClear Space

marco daily story

한성 무접점 키보드 추천! GK898B 자세히보기

Travel/Asia

3월 교토&오사카 여행17 - 100엔 스시 이소노료타로 난바점

마르코 Marco Photo 2019. 3. 12. 00:00
728x90
반응형





오사카에는 맛있는게 너무 많다. 저녁 때 먹고 싶은게 너무 많고 시간은 없어서..

조금씩 다 먹기로 했다! 


2018년 3월 10일 코스

교토 → 오사카(온야도 노노 난바 내추럴 핫 스프링)  도톤보리(이치란라멘,애플스토어,무지,브룩클린커피) → 구로몬시장 

→ 덴덴타운 → 도톤보리(이소노료타로,돈키호테,치보,토리이치방)


메뉴랑 가게가 너무 많아서 어디서 먹지.. 하다가 

첫 저녁식사는 '초밥'으로 정했다. 




❖이소노료타로 난바점

무난한 100엔 스시집을 찾다가.. 겐로쿠스시는 줄이 너무 길어서  '이소노료타로'라는 스시집으로 향했다.




주말 저녁이라 이 곳도 15분 정도는 대기해야했다. 

너무 많이 걸어서 너무 피곤한 상태여서 기다렸다 먹기로 했다.




과연 맛있을 것인가??




국내외 관광객들이 꽤 많아 보였다.



D-3, D-4 좌석으로~ 




회전초밥을 보면 기분이 좋다. 

빙글빙글~




그런데 이 곳 초밥 그닥 맛있어 보이는게 많이 없다.




뭐 일단 배고프니까 먹자 하고 생맥주 주문~!





음.. 맛은? 

일단 회랑 밥이랑 간장이니 엄청 맛이 없진 않지만.. 맛있지도 않은 그런 곳이었다. 

다른 기타 100엔 스시집('하마스시'나'겐로쿠스시')랑 비교해도 조금 떨어진다.



시스템은 다른 일본 100엔 스시집들이랑 똑같다. 

회전되는 초밥 중 맛난게 있으면 집어먹으면 되고 특별히 따로 주문할게 있으면 좌석에 딸린 타블렛으로 주문하면 된다. 




어느 가게든 가장 맛있는 참치초밥을 주문해 봤다.

그런데! 별로였다.. ㅋㅋㅋ




맛있지도 않은데 계속 먹기는 그래서 적당히 먹고 나왔다 (3336엔)

100엔 스시집이라도 조금 더 맛난 곳을 찾아보길 추천한다


(계속)


by Marco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