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Clear Space

marco daily story

한성 무접점 키보드 추천! GK898B 자세히보기

Travel/Korea

3월 부산여행 3일차 : 동백섬

마르코 Marco Photo 2021. 5. 21. 00:00
728x90
반응형

 

 

3월 부산여행 3일차 : 동백섬

 

 

부산을 10번은 넘게 방문했는데 동백섬을 안 건 얼마 되지 않았다. 

그리고 최근엔 부산 여행 마지막 날엔 동백섬을 둘러보는 것 같다.

 

2021년 3월 13일 토 3일 차 코스 

골든 튤립 해운대 호텔 → 초량밀면 해운대 → 동백섬 → 해운대 옛날 단팥죽 팥빙수 → 공

 

❖동백섬

위치 :  부산 해운대구 우동 708-3

영업시간 : 연중무휴

홈페이지 : tour.busan.go.kr/board/view.busan?boardId=ATTRACTION&menuCd=DOM_000000102001002000&startPage=2&dataSid=91

 


 

 

자전거, 전차, 킥보드 금지!

해운대를 지나 조선호텔을 지나서 슬슬 올라가면 동백섬에 진입할 수 있다. 

 

 

 

3월 동백꽃이 남아있는 동백섬

 

 

 

동백섬은 작고 조용하고 산책하기 너무 좋다.

그래서 그런가 마지막 날 오전 항상 동백섬을 둘러보고 해운대를 산책하고 집으로 돌아간다.

 

 

 

오늘도 천천히 산책 시작~

 

 

 

저 멀리 광안대교와 누리마루 APEC 하우스가 보인다. 

https://www.busan.go.kr/nurimaru/Design/sub0101.jsp

 

 

 

해운대와 엘시티 

 

 

 

낚시하는 분

 

 

 

팔각정

 

 

 

부숴지는 파도

 

 

 

전망대

 

 

 

 

유람선

 

 

 

출렁다리

 

 

 

황옥공주 인어상..

구구 덕분에 처음 알아봤다. ㅋㅋㅋ

그리고 전설이 있으니 다음과 같다.

 

동백섬 인어상에는 애틋한 전설이 깃들어 있는데, 내용은 다음과 같다. 나란다국의 황옥공주는 무궁국의 은혜왕에게 시집을 왔는데, 세월이 흘러 황옥공주는 고국을 매우 그리워하였다. 옆에서 호위하고 있던 거북이 이를 안타깝게 여겨 황옥공주에게 황옥(黃玉) 주면서, 보름달이 뜨는 황옥을 꺼내어 달에 비추어 보라고 일러 주었다. 보름날 황옥왕비가 황옥을 달에 비추어 보니 어느덧 눈앞에는 꿈에도 그리던 고국의 아름다운 달밤이 나타났고, 또한 황옥왕비 공주로 변신되어 바닷속을 마음대로 헤엄칠 있었다는 이야기이다. 그런데 전설에 나오는 황옥공주를 인도 아유타국(阿踰陀國) 공주로금관가야 김수로왕의 왕비 허황옥이라고 보는 향토사학자들도 있다.

 

..라고 한다.

 

 

 

인어 전설도 있고.. 참말로 부산엔 신기한 전설이 많구먼

 

 

 

이렇게 동백섬 투어를 마치고 해운대로~ 

이제 집에 갈 시간이다. 

 

 

 

 

 

돌아가는 길은 항상 아쉽다.

그냥 순순히 공항으로 바로 가기 아쉬워서(?) 마지막으로 팥빙수를 먹으러 가기로 했다. ㅋㅋㅋ

 

 

by Marco

 

 

728x90
반응형